앉아 - 주인과 같이 걷다가 주인이 잠깐 설 때, 잠시 대기해야할 때 즉 펫티켓을 지켜야하는 상황에서 앉아 훈련이 필요하다. 훈련 전 강아지가 제일 좋아하는 간식을 작게 잘라 준비한다. 강아지에게 간식을 주지 말고 냄새를 맡게 해주고 강아지가 먹으려고 하면 위로 올리는 행동을 반복해준다. 강아지가 점프를 할 때는 손을 내려야 한다. 이 때 강아지의 엉덩이가 바닥에 닿으면 간식을 주고 칭찬을 많이 해준다. 처음 배우는 강아지에게는 앉아있는 것을 기다리지 말고 앉는 순간 바로 간식을 주어야 훈련의 효과가 있다. 간식을 막 주는 것이 아니라 내맡게 한 후에 주는 것이 중요하다.